티스토리 뷰

이번 시간에는 최근에 많은 분들이 구매하기 시작하고 인기리에 판매가되고있는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해서 알아보려고합니다. 휘발유 차량을 사자니 연비로 인한 유지비가 걱정이되고 디젤을 사자니 연비는 좋은데 환경문제로 여러 세금 등이 문제가되고. 그렇다면 선택지는 없는 것일까요? 아닙니다. 하이브리드 차량이 존재합니다. 하이브리드는 어떤 차량이냐에 따라서 크게 몇가지로 나뉘는데 국내에서 생산되는 것은 베터리+휘발유 를 함꼐 사용한 하이븨드 차량입니다. 내연기관 자동차와 전기자동차를 합한 것이라고 생각하면 되고 HEV라는 단어가 들어간 자동차를 일컫는다. 하이브리드라는 단어의 뜻은 사실 그렇게 존지는 않은데 실질적으로 우리가 쓰는 의미는 2개 이상의 기술을 합쳤다는 의미이다. 자동차로 치면 2개이상의 동력원을 가지고있다는 것. 자동차는 우리도 알다시피 엔진이라는 딱 1개의 동력원을 가지고 있었다. 결국 심장이 하나였는데 이제는 심장이 2개인 자동차가 서로서로 도우며 연비를 향상시키게 된 것이다. 전번에 디젤차량에 대해서 포스팅할 때 말씀을 드렸지만 휘발유+전기가 아닌 디젤+전기 차량도 어느정도 개발을 한 회사들이 상당 수 존재한다. 하지만 실제로 차량 구매자들이 동급 차량대비 비싼 가격으로 수요가 없을 것이라고 판단하고 여러 유명 브랜드 자동차 회사에서 개발을 중지하거나 상용화를 미뤄두고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벤츠는 계속해서 개발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고 말한바 있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최대 이슈는 지금까지 베터리였다. 10년 20만km 보증을 국내 기아, 현대에서는 해주고있지만 실질적으로 제대로 AS가 이루어질지, 그리고 AS가 발생했을 때 연간 절약되는 유류비 만큼의 비용이 추가로 발생되는 것은 아닌지 사람들의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그런 걱정속에서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출시된지도 어느덧 거의 10년이란 세월이 흘렀다. 그러면서 차츰 실제 베터리를 교환한 차주나 20만 km이상을 운행한 차주 등 여러가지 실질적인 정보가 나오면서, 아 ~ 하이브리드가 그렇게 대충만든차가 아니구나 ~ 하는 사람들의 인식이 생겨나고있다. 국내 하이브리드 차량의 대표적인 모델은 k5, 소나타, k7, 그랜저가 있는데 출시가만 놓고본다면 사람들이 왜 그렇게 걱정을 했는지 모를정도다. 아마 국내 현기차의 평소 신뢰적인 이미지와 맞지 않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233
Today
0
Yesterday
0
링크
TAG
more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